농부가 집이 울산이라는 곳에 있으니 좋은 점이 많은 것 같다.
일하기가 싫으면 휭하니 가버려도 쉴곳이 있고 가볼 곳이 있으니...

오랫만에 바닷가로 카메라를 가지고 나섰다.
자주가던 울산 정자바닷가...


            오늘은 갈매기들이 쇼를 시작한다.
            무심코 지나치던 자리가 저녁때가 되어서인지
           갈매기들이 분주하게 움직인다.
           지금이 몇마리인가???
            열 마리는 되남??


             이젠 몇마리지?
            열두마리에 한마리가 비행...
            좌측에 줄 쓰지 않고 있는 두 놈(년)들은 뭐지?

              손님 받아라 요놈들아!

              다모였나?
            그럼 누가 나와서 사회 봐야지???

            울산 수협이 세운 건물인데 무엇에 쓰는 것인지??
            어쨎던 갈매기들의 휴식처로는 최고네....
         

                월척한마리...ㅎㅎㅎ

             한 동안 지나쳐도 올라와 보지 않았던 방파제엔
            깔끔하게 정리해 놓았네...

'여행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여름 휴가는 휴식과 배움이 있는 농촌으로  (0) 2009.07.05
30여년 만에 올라본 삼성산....  (0) 2008.12.28
갈매기 쇼???  (1) 2008.12.27
산책  (1) 2008.11.15
신불산 산행  (0) 2008.11.01
가지산 산행  (0) 2008.10.29
Posted by 산복숭아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