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해에 이어서 올해도 설악산 대청봉을 산행했다.
                        
내년까지 설악산의 많이 알려진 코스를 돌아볼 생각이다.

지난해는 백담사에서 출발하여 봉정암으로 해서 대청봉을

등정하고 소청산장에서 1박 했었는데 그때의 일몰장면은 

지금도 잊을 수가 없다.

군 생활중에 수 많은 일몰을 보아왔지만 그때와는 또 다른가 보다.
  

올해는 오색약수터에서 출발하여 산행을 시작했다.



등산객들이 동물의 겨울 양식을 뺏아 가는 모양...ㅋㅋㅋ

다람~~~쥐~가 겁도 없이 같이 놀자고 하네...

마가묵이라는데 술을 담는다는데????

나무사이에 귀때기청봉 

정상정복 ㅋㅋㅋ

저 아래 보이는 울산바위...

내년에 묵을 예정인 중청대피소....


크으~~~ 세상에 이런일이!!!!
 대청봉 혼자서 독사진을~~~~
 전국의 등산객이 수없이 몰려들어서
잠시도 혼자 있지 못하는데????
오늘 완전히 삼팔광땡이 잡았당...ㅎㅎㅎ

'여행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갈매기 쇼???  (1) 2008.12.27
산책  (1) 2008.11.15
신불산 산행  (0) 2008.11.01
가지산 산행  (0) 2008.10.29
오사카여행  (0) 2008.10.26
대청봉 가는길  (0) 2008.10.18
Posted by 산복숭아

댓글을 달아 주세요